‘캐나다국제오토쇼’에서 볼 것들…..올해의 자동차상 “기아” “재규어” 수상



 

‘캐나다국제오토쇼’에서 볼 것은…..올해의 자동차상 “기아” “재규어” 수상

 

Feb. 15, 2019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자동차를 좋아하는 사람들이 기다리는 오토쇼가 드디어 시작되었다.

 

메트로 토론토 컨벤션센터에서2월 15일에 개막한 오토쇼는 이 달 24일까지 이어진다.

개막 전 날 14일에는 미디어 초청 행사가 열렸다.

글로벌코리언포스트도 참가한 이 날 행사는 올해의 차 수상 및 오토쇼 매장에서 열린 신형 모델 차량들의 프리젠테이션이 이어졌다.

2019 캐나다 국제오토쇼, Canadian International AutoShow (Global Korean Post)

매년 AJAC(자동차 기자협회)에서 선정하는 2019년도의 차의 후보에 오른 6대의 차 중에는 기아 포르테, 기아 스팅어, 그리고 현대 코나도 포함되었는데 기아 스팅어가 올해의 수상 영예를 안았다.  또 AJAC 유틸리티 차량 수상은 재규어 I-PACE에 돌아갔다.

올해 오토쇼의 신모델들을 살펴보면, 대부분 전기충전 차량과 미래 지향의 컨셉카가 주를 이루었다.

또 차량의 달라진 내.외형도 눈에 띄었다.  차량의 문이 열리는 방식이 위.아래로 열리는가 하면  조수석의 의자가 회전식으로 돌아가 뒤에 탄 사람과 대화를 나눌 수도 있고 또 계기판의 외형도 깔끔한 디지털 방식으로 변화를 주었다.

현대에서는 처음으로 8인승용 차량을 내놓은 가운데 뒷좌석까지 USB 충전을 할 수 있도록 했고 차량 의자 개선 및 넓은 트렁크 등 여러 부분을 개선한 팰리세이드를 선보였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관련 기사 참조)

그리고 제네시스는 에센시아 컨셉카를 선보였다. (관련 기사 참조)

또한 레서스, 인피니티도 컨셉카를 선보였고 레거시는 2020레거시로 차기 지향 모델을 선보였다.   캐딜락, 아우디, 메르세데스 벤츠 등은 모두 최신 전기자동차 SUV를 선보였다.

각 회사에서 선보인 최신 모델 관련 프리젠테이션은 본 사이트의 GK-TV 에서 볼 수 있다. (GK-TV 보러 가기)

65만여 평의 전시장에는자동차, 트럭, SUV, 컨셉카, 클래식, 전기 차량 등 다양한 1천 대 이상의 차량들이 전시되어 있었다.

또한 올해에는 세계2차대전에 참전한 탱크도 전시되었다.

오토쇼 입장료는, 성인 (17-59) $25, 청소년(13-16) $16, 아동 (7-12) $7이고 6세 이하는 무료다.

60세 이상의 노인은 $16이고 성인 2명과 자녀 2명의 패밀리 패스는 $50이다.

하지만 저녁 6시부터 10시 사이에 관람하면 6불이 할인이 된다.  온라인으로 티켓 구매 시는 한정적으로 10% 할인이 적용된다.

 

메트로 컨벤션센타의 남쪽과 북쪽 빌딩 사이를 오가는 셔틀버스도 무료로 운행되고 있어 원하는 사람은 누구든 이용할 수 있다.

 

글로벌코리언포스트| GK

ⓒGlobal Korean Post

Go to Home 홈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