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자외선 노출 유의…UV 지수에 따른 대응법은

Global Korean Post Photo ⓒGlobal Korean Post


(건강) 자외선 노출 유의…UV 지수에 따른 대응법은

 

May 15, 2019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태양열이 지상을 달구는 뜨거운 여름철이 다가오고 있다.

자외선은 피부노화, 화상, 면역체계 약화, 피부암, 백내장 등의 원인이 되기 때문에 자외선에 주의하는 것이 필요하다.

 

자외선으로부터 우리 몸을 보호하기 위해서는 선글라스나 UV 보호렌즈가 들어간 안경을 착용하고 눈을 보호할 수 있는 넓은 챙이 있는 모자를 쓰는 것이 좋다.

또한 선스크린은 SPF가 최소 30이상이 되고 또 “broad spectrum”과 “water resistant”라고 표시된 제품을 고르는 것이 좋다.

 

UV 지수를 살피면 태양에서 방출되는 자외선으로부터 자신을 보호할 수 있다.

캐나다에서 자외선(ultraviolet) 지수는 0 – 11로 구분하는데 UV 지수가 3 이상일 경우에는 가능한 피부를 보호하는 것이 좋다.

 

보통 캐나다의 UV 지수는 4월부터 9월까지 오전 11시-오후 3시 사이에는 비록 날씨가 흐리더라도 UV 지수가 3 또는 3 이상이다.

 

자외선 지수가 3-5이면 주의가 필요하다.   6-7인 경우에는 피부보호가 필요해서 오전 11시-오후 3시 사이에는 햇볕을 피하는 것이 좋다.

또한 8-10의 자외선 지수의 경우에는 피부를 보호하지 않으면 크게 손상을 입을 우려가 있으므로 극심한 주의가 필요하다.

 

자외선 지수가 11이상이면 완벽할 정도로 주의가 필요하다.

자외선 지수가 11인 경우는 캐나다에서는 매우 드물지만 열대지방이나 남미 지역에서는 자외선 지수가 14나 그 이상이 될 수 있다.

 

글로벌코리언포스트| GK

ⓒGlobal Korean Post

 

Go to Home 홈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