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산불 수습·복구 및 이재민 지원대책’ 발표



‘강원 산불 수습·복구 및 이재민 지원대책’ 발표

April 12, 2019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정부는 지난 4.4.~4.5. 기간 중 강원 동해안 지역에서 발생한 산불로 피해를 입은 지역과 이재민들의 신속한 피해 복구와 민생안정을 위해 오늘 범정부 지원대책을 발표했다.

산불 발생 초기부터 관계기관이 협력해서 진화장비와 인력을 총동원하여 산불은 조기에 진화되었으나, 사망 1명, 부상 1명의 인명피해와 함께 산림 약 1,757ha, 주택 516채가 소실되는 등 큰 재산피해가 발생하였다.

또한, 고성‧속초‧강릉‧동해 4개 시·군에 걸쳐 이재민이 562세대 1,205명 발생했고, 이 중 819명은 27개 임시주거시설에 거주하는 등 이재민 지원대책이 시급한 실정이다.

금번 강원 산불과 관련해서 정부가 지금까지 취한 주요 조치로는,

먼저, 산불 발생 즉시 산불 현장에 상황관리관을 파견하고 4.5일 00시를 기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하였으며, 같은 날 09시에 대규모 피해가 우려되는 고성 등 5개 지역에 재난사태를 선포한데 이어 4.6일 특별재난지역을 선포하였다.

정부는 이재민들이 보다 빨리 일상생활로 복귀할 수 있도록 지방자치단체의 피해조사를 4.6일부터 4.15일까지 조속히 완료하는 한편, 중앙재난피해합동조사단(70명)을 통해 중앙정부 차원의 피해조사를 당초 계획보다 6일을 앞당겨 4.11일부터 4.16일까지 실시할 계획이다.

 

Go to Home 홈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