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설 후 제설작업에 수고하는 사람들…

폭설 뒤 제설작업 수고하는 사람들…

 

Feb. 08, 2019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눈이 온 뒤에는 제설작업이 신속히 이루어진다.

 

제설차량들의 대대적인 작업으로 큰 도로의 경우에는 많은 눈이 와도 차량운행에는 다행히 크게 지장을 받지 않는 경우가 많다.

 

제설작업에 수고하는 사람들의 덕분에 많은 시민들은 무사히 운행을 마친다.

 

이런 제설작업은 도로에만 국한되는 것은 아니다.

지하철이나 기차가 다니는 철도 위의 제설 작업은 일반 도로의 제설작업보다 시간과 노력이 더 들 것이다.

 

TTC는 지난 1월 28일에 눈폭풍이 쏟아진 후 밤과 낮으로 제설작업에 애쓰는 직원들의 사진을 공개했다.

 

어느 편리함 뒤에는 누군가의 수고가 있다는 사실을 잊어서는 안 된다.

 

글로벌코리언포스트| GK

ⓒGlobal Korean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