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여권민원실, 서초구 외교센터로 내달 이전

외교부 여권민원실, 서초구 외교센터로 내달 이전

민원실 공간 확장…여성 화장실·수유실 등 편의시설도 확충

 

Nov. 27, 2018

글로벌 코리언 포스트

 

외교부는 서울 종로구 수송동(코리안리 빌딩 4층)에 있는 여권영사민원실과 여권과가 다음 달 17일 서초동 외교센터로 이전한다고 19일 밝혔다.

이에따라 현재 민원실은 다음달 14일까지만 운영하고 17일부터는 외교센터 6층 ‘여권영사민원실’에서 ▲아포스티유 및 영사확인 ▲해외이주 신고 ▲영주귀국 신고 ▲재외국민등록 등 민원업무를 처리한다.

외교부는 민원실 이전에 따른 국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이전 작업을 주말 동안(12월 15~16일) 완료해 민원업무가 중단되지 않도록 할 계획이다.

여권영사민원실과 여권과의 이전은 지난 7월 재외동포재단과 한국국제교류재단이 외교센터에서 서귀포 혁신도시로 이전함에 따라 비게 되는 사무공간을 효율적으로 사용한다는 차원에서 추진됐다.

외교부는 이전 계기에 민원실 공간을 확장(504㎡→647㎡)하고 민원실 내에 여성 화장실, 수유실, 민원접견실 등 민원인 편의 시설을 확충해 보다 쾌적한 민원실 환경을 조성할 예정이다.